경기도일자리재단출범

표창원 “박근혜 전 대통령, 헌재 결과 승복ㆍ대국민 사과 발표해야”

기사입력 : 2017.03.12 17:31
[로이슈 신종철 기자]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2일 “박근혜 전 대통령, 헌재 결과 승복과 대국민 사과, 검찰수사 순응 발표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헌법재판소는 3월 10일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사건(2016헌나1)에 대해 재판관 전원일치 의견으로 “주문, 피청구인 대통령 박근혜를 파면한다”고 결정했다.

헌재는 “피청구인(대통령 박근혜)의 위헌ㆍ위법행위는 국민의 신임을 배반한 것으로 헌법수호의 관점에서 용납될 수 없는 중대한 법 위배행위”라고 판단하며 파면을 결정했다.

이로써 대한민국 헌정사상 최초로 탄핵을 당한 불명예 대통령으로 남게 됐다.

그런데 박근혜 전 대통령은 헌법재판소의 파면 결정과 관련해 사흘째 청와대 관저에서 머물러 어떠한 입장 표명도 않고 있다.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
표창원 더불어민주당 의원
표창원 의원은 이날 SNS(트위터, 페이스북)를 통해서다.

표 의원은 “지금 문자와 카톡으로 친박 주동자들이 월요일 청와대 집결, 삼성동까지 호위하며 세력 과시하자 선동한다”며 “추가 피해 우려됩니다. 국가와 국민위해 승복발표 해주십시오”라고 촉구했다.

이날 앞서 표창원 의원은 “대한민국을 국정농단의 위기에서 구하고 진실 규명과 정의구현의 길로 이끌어 주신 위대한 국민, 촛불 시민 여러분께 거듭 거듭 존경과 감사드립니다”라고 존경을 밝혔다.

표 의원은 “아울러, 그 오랜 기간 동안 촛불집회를 너무도 멋지고 완벽하게 준비하고 운영해 주신 퇴진행동(박근혜정권 퇴진 비상국민행동) 사무국 관계자 여러분, 자원봉사자님들께 깊은 존경과 감사드립니다”고 감사를 표시했다.

표창원 의원은 “무척 힘들고 피곤하고 괴로운 시간들도 많았을 텐데, 새 역사를 만들었다는 보람과 긍지로 승화하시리라 믿습니다. 고맙습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표창원 의원은 지난 10일 헌재의 탄핵인용 결정이 나온 직후 “헌법재판소에서 재판관 전원의 만장일치로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탄핵(파면)을 선고했다”며 입장을 밝혔다.

표 의원은 “우선, 작금의 국가적인 불행이 발생한데 대해 무척 착잡하고 마음이 아픕니다. 동시에 대한민국이 아무리 힘세고 강한 권력자라 하더라도 헌법과 법률을 위반하면 그 책임을 묻는 ‘법치국가’임을 확인할 수 있어서 다행이라는 것이 제 솔직한 심정입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무엇보다도, 여전히 국민 간 갈등과 분열이 심각한 상황이 걱정입니다. 정치적 차이에도 불구하고 우리 모두가 동의하는 것은 ‘대한민국을 병들게 한 정경유착과 권력의 사유화, 부정부패의 적폐는 반드시 해소되어야 한다’는 점입니다”라고 짚었다.

표창원 의원은 “서로의 정치적 성향과 생각과 입장의 차이를 인정하면서, 우리 모두가 대한민국 국민임을 잊지 말고, 적폐 해소와 공정 사회를 위해 함께 해주십시오. 부디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인격이 차별 없이 존중되며 존엄성이 보장되는, 아름답고 살기 좋은 대한민국을 만들어 나가는 길에 같이 나서 주시길 부탁드립니다”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저도 제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라고 말했다.

신종철 기자 sky@lawissue.co.kr

☞로또 당첨번호 "틀렸다고 버리지마세요"
☞서울 전세금으로 전원주택 짓는다!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 전화번호: 02-6925-0217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메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