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출범

권익위, ‘기업 윤리경영 전문가’ 양성 지원

기사입력 : 2017.06.01 09:39
[로이슈 이슬기 기자]
기업의 준법·윤리경영 전문가를 양성하는 정부지원 교육과정이 매년 마련된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성영훈)는 기업의 윤리경영 정착과 확산을 지원하기 위해 2일 여의도 사학연금 서울회관에서 ‘기업윤리 사내전문가 양성과정’을 첫 개설·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102개 기업의 윤리경영 관계자가 참여하는 이번 ‘사내전문가 양성과정’은 각 기업의 준법·윤리경영 담당자를 통해 기업 내 윤리경영 문화가 확산되도록 하는 교육 프로그램으로 올해 처음 개설된 정부지원 교육과정이다.

국민권익위는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224개 기업이 참여한 ‘청렴정책 전수과정’을 운영해 공공 부문의 주요 반부패·청렴 정책을 민간부문과 공유해 왔다.

‘사내전문가 양성과정’은 이를 기업 윤리경영에 맞게 교육내용을 좀 더 현실화한 것으로, 공공 부문의 반부패·청렴 정책을 단순히 알려주는 것에서 나아가 실제 기업의 윤리경영을 이끌 사내전문가를 양성해 윤리경영 문화를 확산시키는데 중점을 뒀다.

‘사내전문가 양성과정’은 이를 위해 청탁금지법 상 양벌규정 대응방안, 윤리경영 국내외 최신 트랜드 및 대응전략, 해외의 부패방지법 엿보기, 기업의 윤리경영 자가진단 모형소개 및 분석, 기업윤리 딜레마 상황과 해결방안 등을 교육내용으로 담고 있다.

권익위 관계자는 “이번 교육과정을 통해 정부의 반부패 정책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기업의 윤리경영 문화가 한층 성숙 확산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슬기 기자 law4@lawissue.co.kr

☞로또 당첨번호 "틀렸다고 버리지마세요"
☞서울 전세금으로 전원주택 짓는다!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 전화번호: 02-6925-0217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메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