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출범

[여론조사] 이재용 구속 59.5% vs 불구속 32.6%

기사입력 : 2017.07.14 09:00
[로이슈 조기성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사진=뉴시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사진=뉴시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1심 구속기한이 40여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국민 10명 중 6명은 이 부회장을 구속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로이슈와 시대정신연구소가 지난 12~13일 ‘이재용 부회장 재판’에 대한 조사를 진행한 결과, ‘구속’ 의견이 59.5%, ‘불구속’ 의견이 32.6%로 조사됐다. ‘잘 모름’은 7.9%.

연령별로 살펴보면, 40대 이하(20대 73.7%, 30대 80.3%, 40대 71.7%)에서는 이 부회장 ‘구속’ 의견이 70%가 넘었고, 60대 이상(구속 32.9%, 불구속 54.0%)은 ‘불구속’ 의견이 더 많았다.

지역별로는 TK(구속 47.0%, 불구속 45.0%) 지역을 제외하고는 전지역이 전체 의견과 비슷한 수준이었다.



엄경영 시대정신연구소 대표는 “이재용 부회장 구속에 대한 여론은 여전히 높지만 불구속 의견도 만만치 않은 수준이다”면서 “이는 향후 이 회장 1심 선고와 박근혜 전 대통령 1심 선고 등과 맞물려 여론의 추이가 변할 수도 있는 사전지표로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12~13일 2일 동안 전국 19세 이상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무선 100%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조사했다. 응답률은 3.2%이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이다. 자세한 내용은 시대정신연구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조기성 기자 ok760828@

☞로또 당첨번호 "틀렸다고 버리지마세요"
☞서울 전세금으로 전원주택 짓는다!

로이슈가 제공하는 콘텐츠에 대해 독자는 친근하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 할 권리가 있습니다.
메일: law@lawissue.co.kr / 전화번호: 02-6925-0217
<저작권자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전체메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