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정당 “朴 전 대통령, 검찰조사 진실 밝힐 마지막 기회”

기사입력:2017-03-21 11:45:44
[로이슈 김주현 기자]
바른정당은 21일 박근혜 전 대통령의 검찰 출석과 관련해 "이번 검찰조사는 박 전 대통령이 진실을 밝힐 마지막 기회"라고 밝혔다.

center
오신환 당 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박 전 대통령은 이제 국민이 납득할 수 있는 객관적 진실을 밝히기 위해 검찰 조사에 성실히 응하기 바란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오 대변인은 "최초로 탄핵결정을 받은 전직 대통령으로서 국민들에게 보다 진정성 있는 메시지를 원했건만 끝끝내 형식적인 입장만을 밝힌 채 검찰청사로 사라졌다"며 "작금 사태의 당사자로서 국민들에게 진정성 있는 사죄의 마음을 표명하지 않은 데 대해서 참으로 유감스럽다"고 지적했다.

이어 "박 전 대통령은 이미 지난해 검찰 수사와 특별검사의 소환을 받았음에도 이에 응하지 않았고, 헌법재판소에도 출석할 기회가 있었지만 출석하지 않아 국민들에게 말할 수 없는 큰 실망을 주었다"면서 "만사지탄의 마음을 금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오 대변인은 검찰에게 "여론과 정치권의 동향에 좌고우면 하지 말고 오직 법과 원칙에 따라 수사하고 죄가 명백하다면 공소장을 통해 말하기 바란다"면서 "이번 검찰 조사가 국론분열과 국가적 혼란 마무리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김주현 기자 law2@lawissue.co.kr